강정호 마이너리그 출전...2타수 1안타 타격감 뽐내
강정호 마이너리그 출전...2타수 1안타 타격감 뽐내
  • 승인 2019.06.06 20: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정호(32·피츠버그 파이리츠)가 마이너리그 재활경기에서 대타로 출전해 안타를 때려내며 뜨거운 타격감을 이어갔다.

피츠버그 산하 마이너리그 트리플A 팀인 인디애나폴리스 인디언스에서 뛰는 강정호는 6일(한국시간) 미국 켄터키주 루이빌 슬러거 필드에서 열린 루이빌 배츠(신시내티 레즈 산하)전에 대타로 교체 출전해 2타수 1안타를 기록했다.

전날 5타수 4안타 3타점으로 불방망이를 휘두른 강정호는 이날도 안타를 신고하며 트리플A 타율을 종전 0.476에서 0.478(23타수 11안타)로 소폭 끌어올렸다.

강정호는 팀이 4-1로 앞선 6회초 2사 3루에서 루이스 에스코바르의 타석에 대타로 등장해 2루수 앞 땅볼로 물러났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