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aT, 양파 가격 안정 위해 ‘시장격리’
농협·aT, 양파 가격 안정 위해 ‘시장격리’
  • 홍하은
  • 승인 2019.06.10 21:00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격 폭락 따른 대책 마련 나서
농협·농가·지자체, 부담 나눠
공급 과잉 해소 나서기로 협의
소비 촉진 방안 모색·수출 유도
올해 양파 생산량이 크게 늘어나면서 가격이 폭락해 농가의 시름이 깊어지고 있다.

경북지역도 11일부터 본격적인 수확기에 접어들면서 물량이 급증함에 따라 6~7월 양파 도매가격은 더 하락할 것으로 전망된다. 양파 가격 하락세에 따른 우려가 커지자 지자체, 경북농협,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등 관련 유관기관은 대책 마련에 나섰다.

10일 경북도 등에 따르면 한국농촌경제연구원(KREI)이 관측한 올해 전국 중만생종 양파 수급 상황은 평년보다 13%(15만1천t) 늘어난 128만1천t 내외로 예상된다. 이에 양파 가격이 예년대비 큰 폭으로 하락했다.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에 따르면 이달 초 도매시장에 양파 평균가격은 20kg 기준 1만1천867원으로 지난해 같은 달보다 15%, 2년 전보다 44% 내렸다.

경북지역도 사정은 비슷하다.

경북농협 등에 따르면 10일 기준 경북지역 양파 평균가격은 1kg 400원으로 지난해 650원보다 38.4% 떨어졌다. 농협 등은 경북지역 양파 주산지인 김천, 안동, 문경, 군위, 고령, 예천 등이 11일부터 오는 22일까지 수확에 들어가 물량이 늘어날 것을 감안하면 양파 도매가격은 더 하락할 것으로 예상했다.

상황이 이렇자 경북농협과 aT 대구경북지역본부는 긴급회의를 열고 대책 마련에 나섰다.

경북농협은 양파 가격 안정을 위해 경북도와 공동으로 시장격리를 추진키로 했다. 지자체와 협의해 농협이 30%, 농가 20%, 지자체 30~50%씩 부담해 시장격리를 추진, 공급 과잉 해소에 나섰다.

이어 양파 소비 촉진 방안을 모색하고 양파 소비 운동을 전개한다. 경북농협은 경북도와 유통업체, 지역 내 유관기관과 협력해 양파를 적극 소비할 수 있도록 유도한다. 내부적으로도 농협 하나로마트 등에서 양파를 소비할 수 있도록 유도할 방침이다.

아울러 일본, 베트남, 중국 등에 양파를 수출할 수 있도록 양파 수출 방안을 모색하고 수확철을 맞아 일손돕기를 전개한다. 경북농협 관계자는 “양파는 양념채소로 소비하는데 한계가 있다. 일본의 경우 20kg 기준 2만4천원이다. 일본이나 베트남으로 수출해 농가들의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면서 “양파 가격이 떨어지면서 농가들은 인건비 주고 나면 남는 게 없다. 인건비라도 절약할 수 있도록 일손돕기도 진행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aT 대구경북지역본부도 양파 가격 안정을 위해 수매비축에 나선다. aT 대구경북지역본부는 김천, 안동 등 총 330t의 물량을 수매할 계획이다. 관계자는 “단계적 대책 시행 계획에 따라 수매지역, 수매등급 등을 고려해 적기에 수매비축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홍하은기자 haohong73@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양파농부 2019-06-11 02:54:30
aT330톤 대농 한농가 분량 요즘 시세로치면1억정도 되나
진짜 생색만 내는군..
폭등할때 수입물량 풀때도 제발 그렇게만 해다오.
그대들 월급 주는게 정말로 아깝다.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