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해신공항 총리실 검토는 文 정부 폭정”
“김해신공항 총리실 검토는 文 정부 폭정”
  • 김종현
  • 승인 2019.06.24 21:10
  • 댓글 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진훈 전 수성구청장 주장
이진훈 전 수성구청장이 24일 김해신공항 총리실 재검증 결정에 대해 ‘문재인 정부의 폭정’이라며 입장문을 배포했다.

이 전 구청장은 “이미 결론이 난 문제를 정부가 뒤집어 영남권 5개 지자체의 합의는 휴지조각이 됐고 정부에 대한 신뢰는 땅에 떨어졌다”고 주장했다.

이어 “정부의 이러한 움직임은 가덕도신공항 건설로 가는 수순이 분명하다”며 “내년 총선에서 PK표가 절실한 집권당이 TK 죽이기에 노골적으로 나선 것”이라고 규탄했다.

또 “가덕도신공항이 되면 대구공항 통합이전 신공항은 더욱 동네공항이 될 게 뻔하다”며 “정파적 이익을 위해 망국적인 지역감정 유발도 아랑곳하지 않는 무책임한 정권에 더이상 기대할 게 없다”고 했다.

마지막으로 “‘이게 나라냐?’라며 들어선 문재인 정부에 대해 ‘이건 나라냐?’라고 대구시민들은 절규하고 있다”며 “대구의 여야 국회의원들도 실익을 따져보지도 않고 무작정 대구공항 통합이전에 동조해, 가덕도신공항 음모를 막지못한 책임이 막중하다. 절체절명의 위기에 빠진 대구를 구하는 데 책임을 지고 온몸을 던져야 한다”고 역설했다.

김종현기자 oplm@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5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우보공항 개떡공항 2019-06-26 09:48:19
PK는 가덕도로 보내주고,
TK는 의성/군위공동후보지로 가는 게 BEST입니다.
괜히 다른 지역 발목 잡는 것보다는
TK는 대구통합신공항 이전에만 집중하면 됩니다.
수도권 거대화, 집중화에 맞서서
영남권이 단결해도 게임 자체가 안 되고
생존 그 자체를 걱정해야 할 판에
같은 영남권이 공항갖고 싸워봐야 꼬시래기 제 살 뜯기.
영남권이 서로 도와가면서 윈윈하는 게 최선입니다.

거지꼴 2019-06-25 12:43:41
가덕신공항이되면 대구공항 통합이전 신공항은 더욱 동네공항이 된다고요? 그렇다면 대구 경북 자체 수요로는 공항을 운영할 수 없다는 말이네요. 이런 말은 오히려 가덕 신공항의 당위성을 역설적으로 설명해주는 말입니다. 반쪼가리 김해공항의 수용부족으로 넘치는 부울경 사람들 채워서 대구 경북 공항 운영하겠다는 거지 근성 좀 버리고 제발 부울경 바지 가랭이 잡지 마세요. 애초에 5개 지자체 합의를 휴지조각으로 만든건 대구 경북입니다. 대구공항 존치였고 대구 통합신공도 없었습니다.

범힐 2019-06-25 11:44:31
택시타고 공항 가는 게 얼마나 좋은 데, 공항버스타고 공항갈려고 애쓰냐??? 대구공항 이전해서 덕보는게 뭔지 한번 설명 좀 해라... 시청에서 공항까지 무료셔틀이라도 운행할려고???

푸른미래 2019-06-25 10:42:53
당신의 용기있는 행위에 큰 응원보냅니다

???? 2019-06-25 10:33:15
당연히 가덕도로 가야지. 24시간 운행도 못하고 , 주민들이 지금도 소음으로 말이 많은데 천문학적인 돈을 부으라고????
말이야 막걸리야?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