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성이 역대 최고 아시아 선수입니까?”
“박지성이 역대 최고 아시아 선수입니까?”
  • 승인 2019.06.25 22: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EPL 사무국, 팬투표 실시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가 물었다. “박지성이 프리미어리그 역대 최고의 아시아 선수인가”라고.

EPL 사무국은 24일(현지시간) 프리미어리그의 역대 아시아 최고 선수는 누구인지를 묻는 팬 투표에 들어갔다.

후보는 다섯 명이다. 박지성(38·전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기성용(30·뉴캐슬 유나이티드), 손흥민(27·토트넘 홋스퍼). 그리고 일본의 가가와 신지와 오카자키 신지다.

제목부터 ‘박지성이 역대 최고의 아시아 선수냐’고 뽑은 만큼 박지성이 맨 먼저 언급됐다.

EPL 사무국은 박지성에 대해 “올드 트래퍼드(맨유의 홈구장)에서 7시즌을 보내면서 프리미어리그와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우승을 경험한 최초의 아시아 선수가 됐다”면서 “맨유와 퀸즈파크 레인저스에서 통산 154경기(19골 21어시스트)를 뛰면서 포기하지 않는 자세로 전 세계 팬들의 사랑을 받았다”고 소개했다.

기성용에 대해서는 스완지시티, 선덜랜드에 이어 뉴캐슬에서 통산 184경기(15골 9어시스트)를 뛰어 한국 선수로는 프리미어리그 최다 출전 기록을 갖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2019-2020시즌은 프리미어리그에서 그의 성공적인 8번째 시즌이 될 것이다”라고 기대했다.

토트넘에서만 프리미어리그 통산 130경기에 출전해 42골 19어시스트를 기록한 손흥민에 대해서는 “프리미어리그에서 아시아 선수 최다 득점 기록을 보유하고 있다”면서 “2016년 9월에 아시아 선수 최초로 이달의 선수상을 받았고, 최근 세 시즌 연속 두 자릿수 득점을 올렸다”고 활약상을 열거했다.

가가와(38경기 6골 6어시스트)는 맨유 입단 및 프리미어리그 우승을 경험한 첫 번째 일본인 선수이자 해트트릭을 기록한 최초의 아시아 선수로 소개됐다.

오카자키(114경기 14골 4어시스트)는 레스터시티 입단 첫해인 2015-2016시즌에 구단 역사상 132년 만의 우승으로 프리미어리그의 두 번째 일본인 챔피언이 됐다고 후보로 꼽은 이유를 들었다.

EPL 사무국은 이날 홈페이지에 “2005년 오늘. 박지성이 맨유에 입단하다”라는 제목으로 박지성의 맨유 입단 14주년을 맞아 그의 활약을 재조명하는 시간도 가졌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