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중 판매 일부 텀블러서 납 검출
시중 판매 일부 텀블러서 납 검출
  • 이아람
  • 승인 2019.07.16 2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개 제품 판매 중단 조치
납이검출된텀블러들
제품 겉면에서 납이 검출된 텀블러들. 한국소비자원 제공


시중 유통되는 휴대용 보온·보냉 컵(이하 텀블러) 표면에서 다량의 납이 검출됐다. 이에 식품 용기 표면에도 유해물질 관련 기준을 마련해야한다는 지적이 나온다.

16일 한국소비자원은 시중에 유통·판매 중인 페인트 코팅 텀블러 24개 제품 중 4개 제품에서 유해물질이 검출됐다고 밝혔다.

4개 제품은 용기 외부 표면에 코팅된 페인트에서 납이 발견된 것으로 알려졌다. △엠제이씨 리락쿠마 스텐 텀블러(얼굴·350㎖)에서 1㎏당 7만9천606㎎ △파스쿠찌 하트 텀블러 1㎏당 4만6천822㎎ △할리스커피 뉴 모던 진공 텀블러(레드) 1㎏당 2만6천226㎎ △다이소 S2019 봄봄 스텐 텀블러 1㎏당 4천78㎎ 등 순이다. 이중 리락쿠마 제품은 캐나다 납 함량 제한 수치(1㎏당 90㎎)의 885배에 달했다. 판매 업체들은 이번 적발된 제품 판매를 중단하기로 했다.

소비자원에 따르면 텀블러는 식품위생법 및 기구 및 용기 포장의 기준 및 규격에 따라 식품 용기로 분류된다. 국내에서는 식품과 직접 접촉하는 내부에 대한 유해물질 기준은 있으나 용기 외부 표면에 대한 기준은 없는 상황이다. 피부·구강의 접촉 등으로 코팅된 페인트를 통해 납이 인체에 흡수될 가능성이 있다는 것.

이에 따라 한국소비자원은 식품의약품안전처에 텀블러 등 페인트 코팅 식품용기 외부 표면에 대한 유해물질 관리 기준 마련을 요청할 예정이다.

이아람기자 aram@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