女 주니어 핸드볼 ‘15번째 우승’
女 주니어 핸드볼 ‘15번째 우승’
  • 승인 2019.07.30 22: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선수권대회 결승서 日 격파
30년 가까이 최정상 지켜
대구시청 소속의 황정동 감독이 이끄는 한국 여자 주니어 핸드볼 대표팀이 30년 가까이 아시아 최정상의 자리를 지켰다.

한국 주니어 여자 대표팀은 29일(현지시간) 레바논 베이루트에서 열린 제15회 아시아 여자 주니어(20세 이하) 선수권대회 결승에서 일본을 26-19로 물리쳤다.

이로써 우리나라는 1990년 창설된 이 대회에서 15회 연속 우승의 금자탑을 쌓았다.

3∼4위전에서는 중국이 레바논을 34-17로 꺾고 3위에 올랐다. 한국과 일본, 중국, 레바논은 2020년 루마니아에서 열리는 세계 주니어(21세 이하) 선수권대회 출전 자격을 획득했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