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각국 전통 활 체험 관람객 10만명 ‘북적’
세계 각국 전통 활 체험 관람객 10만명 ‘북적’
  • 권중신
  • 승인 2019.10.21 20: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 예천세계활축제 막 내려
29개국 선수 전통활대회 ‘백미’
예천세계활축제
지난 18일부터 사흘간 열린 2019 예천세계활축제에 10만명이 넘는 관람객이 방문했다.


2019 예천세계활축제가 드디어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

지난 18일부터 20일까지 3일간 예천한천체육공원 일원에서 개최된 2019 예천세계활축제는 20일 오후 5시 폐막선언으로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

예천세계활축제에는 10만 명이 훨씬 넘는 많은 관람객들이 방문해 예천활의 전통성을 알리고 세계 각국 활과 화살을 경험할 수 있는 기회가 됐으며, 우리나라 대표 체험형 관광지로 자리매김 했다는 평을 받고 있다.

또한 활쏘기 체험장과 세계전통활쏘기 대회, 활서바이벌 대회, 필드아처리 등 각종 체험프로그램도 화려하게 진행되었다. 아울러 오케스트라 공연, 도립 국악단 및 무용단, 마임극 등 다양한 공연 프로그램이 계속 진행 되어 축제장을 찾은 관광객들에게 흥미로운 시간을 선사했다.

특히 올해 축제장에서 처음 선보인 세계전통활쏘기 대회는 터키, 프랑스, 말레이시아 등 29개국 100여 명의 선수들이 자국 전통의상을 입고 전통활로 대회가 치러져 어디서도 볼 수 없는 흥미로운 볼거리를 제공했다.

또한 올해 한천체육공원으로 내려온 활사냥체험장 필드아처리는 자연과 어우러져 3D 동물타켓을 맞추면 동물소리가 나 체험객과 관람객들에게 열화와 같은 성원을 받았다.

김학동 예천군수는 “이번 예천세계활축제가 성공적으로 마무리 될 수 있도록 노력해 주신 자원봉사자들과 군민들께 감사드리며, 이번 축제를 계기로 더욱더 하나 되고 단합되어 경북의 중심도시로 새롭게 도약하는 예천을 만들자”고 말했다.

예천=권중신기자 kwonjs@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