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월 3일] 동방정사의 오늘의 운세
[12월 3일] 동방정사의 오늘의 운세
  • 대구신문
  • 승인 2019.12.02 21: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료제공: 동방정사(053-561-4984)

12월 3일 화요일

(음 11월 7일 갑술일)

쥐띠
쥐띠

 

48년생

성공을 기대해도 좋을 날이니 거침없는 행보로 성과를 내어보자.

주변의 상황들이 자신에게 호의적으로 바뀌어 가니 기쁘구나.

60년생

오전은 다소 답답한 상황들이 많겠으나 오후들어 차츰 좋아지리라.

길과 흉이 혼재되어 있으니 좋고 나쁨 또한 겹쳐 들어오리라.

마음먹기에 따라 전부가 길할 수도 있으니 긍정의 에너지를 가져보자.

72년생

간절한 도움의 손길을 요청해 온다면 서스럼없이 도와주도록 하자.

덕을 쌓아가는 것은 훗날 귀인의 도움으로 이어지니 저축하는 마음이로다.

84년생

금전흐름이 답보상태이거나 다소 막힘이 따를 수 있구나.

힘겨움 속에 헤쳐나갈 길은 보일 것이니 검소함으로 극복하고자 하라.

 

소띠
소띠

 

49년생

집안 단속에 신경쓰고 하고자 하는 일은 다음으로 미뤄보자.

지금은 안으로 내실을 다져갈 때이니 자중하며 내실을 다져가자.

61년생

너무 강한 의욕이 실패를 부를 수 있으니 조심스럽구나.

마음으로는 만리장성도 쌓을 수 있으나 현실은 그러하지 못하리라.

신중하게 현상을 살피고 경거망동하지 않도록 다스려가야 하리라.

73년생

술자리에서 다툼이 있거나 술로인한 병고 등이 예상되니 술자리를 피해보자.

만사는 적당히 하면 무탈하니 적당히 조절할 수 있다면 금상첨화이리라.

85년생

운세는 평평하여 순조로우나 고민이 생기거나 걱정거리가 발생할 수 있으리라.

사람으로 인한 것이면 쉽지않은 해법이니 시간을 필요로 하거나 중재자가 필요하리라.

 

호랑이띠
호랑이띠

 

50년생

지출이 다소 과해지니 가정경제가 걱정이로다.

도처에 도적이 가득한 상황이니 재물의 손재가 우려되는 날이로다.

수입보다 지출이 많아 고민스러울 수 있으니 절약하도록 하자.

62년생

침체기에 놓여있으니 노력한 결과를 얻기에 쉽지 않구나.

성실함으로 정진에 박차를 가해간다면 소기의 성과는 기대되니 정진하라.

74년생

소리는 요란하나 실속은 부족하니 허장성세로다.

겉만 화려할뿐 속빈 강정의 형상이니 실망스러운 시기이다.

성취를 논하기 앞서 현상유지에 힘쓸 때 이니 자중하고 신중토록 하자.

86년생

재능을 인정 받거나 실력을 인정받을 수 있는 날이리라.

타고난 재능을 뽐내거나 실력발휘를 할 수 있는 날이니 주눅들지말고

당당하게 자신의 뜻을 펼쳐보고자 하라.

 

토끼띠
토끼띠

 

51년생

조급한 마음은 실패를 불러오니 느긋함을 가지도록 하자.

너무 빠른 성과는 이룬 듯 실패한 것과 진배없으니

당장의 결과에 너무 연연하지 말고 긴안목으로 보는 여유가 필요하리라.

63년생

스트레스로 인한 병고가 우려되니 스트레스에서 벗어나고자 하라.

운동이나 명상 등으로 지친 몸과 마음을 달래가면 좋으리라.

75년생

안으로 곪고 있는 것이 있으니 찾아 개선하고자 하라.

인간관계에 관한 것이면 바꾸고자 노력하고 업무적인 것이면 쉽지 않지만

전부를 무너뜨리고 새로이 시작한다는 각오를 세워보자.

87년생

타인의 시각에도 신경쓰도록 하자.

혼자만 사는 세상이 아니니 타인의 관점에도 신경쓰고 염두에 두도록 하자.

 

용띠
용띠

 

52년생

허상을 쫓으니 실상을 얻기에 어려운 것이다.

헛된 꿈을 쫓고 있는 것은 아닌지 점검해봐야 할 시기로구나.

64년생

본분을 지켜가면 길할 것이나 분수에 넘치는 것을 얻고자 하면 흉하리라.

탐욕은 끝을 모르니 채워도 채워지지 않을 욕심이로다.

76년생

부부간에 살가운 애정표현으로 사랑을 돈독하게 다져가보자.

조금은 서로에게 무심함이 느껴지는 시기이니 살펴 다독여 가면 좋겠구나.

여자는 화초와 같으니 관심을 가져주지 않으면 시들기 마련이다.

88년생

진심으로 위하는 마음일지라도 지나친 관심은 상대를 불편하게 한다.

애정이 잔소리로 비춰지면 공염불이나 다름없으니 돌아오지 않는 메아리로다.

모든 것은 적당함이 좋으니 하고 싶어도 참도록 하라.

 

뱀띠
뱀띠

 

53년생

어려움에 봉착해 있으니 헤쳐갈 길이 막막하구나.

어려움 속에 비상구는 있기 마련이니 작은 실마리라도 붙잡아보자.

65년생

첩첩산중에 갇힌 형국이니 나아갈 길이 만만찮구나.

힘겨움 속에 작은 성취들은 이루어질 것이니 인고의 시간을 견뎌내도록 하자.

77년생

자신감이 상승하니 집중력 또한 높아지리라.

넘치는 의욕으로 행하면 성과도 따를 것이니 거침없는 행보로 나아가라.

89년생

전체적인 상황을 잘 살펴보고 행하고자 길을 정하는 것이 맞으리라.

섣부른 판단은 실수나 실패를 불러오니 신중하고

전체적인 상황을 관망 후 행함이 옳은 판단이리라.

조언을 구할 수 있으면 구하는 것도 도움되리라.

 

말띠
말띠

 

54년생

아이디어나 그동안의 연륜에서 오는 지혜가 빛나는 날이리라.

반짝이는 아이디어나 지혜로 아랫사람의 귀감이 되어보자.

66년생

만사는 시기상조의 기운이 강하니 새로운 것을 도모함은 신중하라.

시기를 조금더 늦춰보는 것이 현명할 수 있으니 조력자의 의견을 들어보자.

78년생

첫인상이 중요한데 새로운 사람과 만남에서 나쁜 선례를 남길 수 있구나.

순간의 감정조절에 실패하여 실수하거나

처음 본 사람에게 무례한 일을 행할 수 있으니 매사에 조심스럽구나.

예의를 지켜감에 실수없도록 하자.

90년생

자기주장을 너무 내세우다 비난 받을수 있으니 조심하라.

자칫 고집으로 일관하면 외톨이가 될수도 있으니 화합하고 양보하고자 하라.

 

양띠
양띠

 

55년생

마음만 힘겨울 뿐 원하는 것은 얻지 못하리라.

간절함과는 달리 원하는 것을 얻지 못할 수 있으니 어찌 하리오.

스스로의 행동이나 과정들의 부족함을 살펴보고 새로이 도전해보자.

67년생

고지식함으로 비난받을 수 있으니 융통성을 발휘함이 필요하구나.

곧이 곧대로 만사를 대응하니 백개의 고구마를 먹은 듯 답답하구나.

융통성을 발휘하여 임기응변이 필요한 시기이리라.

79년생

이보전진을 위한 일보 후퇴가 필요한 시기로구나.

양보하고 포기함이 끝난 것이 아니니

재도약을 위한 점검의 시기로 판단하라.

91년생

노력의 결실이 나올수 있으니 기대되는구나.

인간관계에서 두각이 기대되니 짝사랑 하던 이의 호의적 반응이 있거나

간절한 마음을 알아주는 상황이 되기도 하리라.

 

원숭이띠
원숭이띠

 

56년생

금전손실이 우려되니 투자나 새로이 무언가를 계획중이면 신중하자.

변동함이 좋지 아니하니 현상유지에 힘쓰는 것이 좋을 시기로다.

68년생

능력이상의 것을 감당하려 들진 말자.

과유불급이라 과하면 모자람보다 못하니 지금은 의욕이 너무 넘쳐 문제로다.

힘겨움을 감내할 순 있을지라도 상처뿐인 영광이 될 수 있으니 과하지 않게 다스려가자.

80년생

산만하거나 다소 안정되지 않으니 걱정이 많은 영향이리라.

마음만 급할뿐 결과로 이어지기엔 시간을 필요로 하리라.

근심은 기도하며 마음을 안정시켜가면 사라질 것이니 번뇌에서 벗어나보자.

92년생

도움의 손길을 주고자 하는 이가 있을 것이니 반가운 일이구나.

여성의 도움이 큰 역할을 할 것이니 도움의 손길은 반가이 맞이하자.

 

닭띠
닭띠

 

57년생

금전으로 인해 가족과 마찰을 빚거나 반목할 수 있구나.

지녀와 언쟁을 할 수 있으니 내 품 안의 자식이지 떠나면 각자 도생이로다.

기대한 것은 아니지만 서운한 마음이 깊어가리라.

69년생

소 잃고 외양간 고치는 형국이니 문제가 발생한 뒤 수습하려 하니 힘겨운 것이다.

미리미리 대비하고 챙겨가면 좋겠구나,

고된 하루가 예상되지만 마음먹기 따라 상황은 변할수 있으리라.

81년생

아랫사람을 탓하기 앞서 자신이 주어진 역할에 충실한지를 살펴보자.

똥묻은 개가 겨묻은 개를 나무라듯

자신의 과오는 무시하고 가르치려만 한다면 어찌 위신이 서겠는가.

현실을 제대로 직시함이 필요하구나.

93년생

연인관계에 가장 중요한 미덕은 관심과 배려이다.

진정한 사랑을 얻고 싶다면 먼저 자신을 버리고자 하라.

모든 것을 상대를 위한 것으로 채워갈 때 맹목속에 참된 사랑은 피어나리라.

 

개띠
개띠

 

58년생

매사가 힘이들고 집중이 잘 되지 않으니 소소함마저 힘겨운 날이로다.

행한의 기운이 다소 떨어지는 시기이니 매사에 의욕이 떨어지고 힘든 날이리라.

중요한 결정이나 사람과의 만남은 미루거나 배석자와 함께하라.

70년생

행복의 파랑새는 멀리있는 것이 아니라 늘 가까이 있음이라.

가까이 소중한 것을 두고도 알지못함이 인간의 어리석음이니

늘 가까이 있어 편안하고 소중한 사람을 인식못하는 어리석음에서 벗어나자.

82년생

지난 일에 미련이 많이 남으니 앞으로 나아가지 못하는 것이다.

인간관계 또한 그러하니 집착의 마음은 벗어 던지고 새로이 출발해보자.

인연법은 만남이 있으면 헤어짐이 있고

헤어짐이 있으면 또 다른 만남으로 이어져 가는 것이다.

놓지 못하니 머물러 있는 것이다.

94년생

직장동료나 바깥활동 중 사람들과 마찰이나 주먹다짐까지 가는 일이 우려되는구나.

감정조절에 실패하여 순간의 욱하는 마음을 다스리지 못할 수 있으니

무조건 인내하여 참아내도록 하자.

 

돼지띠
돼지띠

 

59년생

고심했던 일이 풀려가거나 가는 곳마다 사람들의 환영을 받으니 기쁜 일이로다.

모든 문제를 혼자의 힘으로 극복하려 하니 힘겨운 것이므로 역할을 분담하거나 소소한 것은 맡겨두는 것이 좋겠구나.

71년생

신의를 저버리지 말자.

믿고 따르는 후배나 사람들에게 신의를 저버림으로 비난받을 수 있는 날이구나.

지켜야 할 인간의 도리를 외면하는 상황은 만들지 말자.

83년생

심지굳은 신념으로 흔들림없는 지조를 보여보자.

간에 붙었다 쓸개에 붙었다 하는 가벼움이

사람들의 비난으로 이어질까 두렵구나.

95년생

지인의 소문에 귀 기울이게 되니 반신반의의 마음이로다.

확대해석을 경계하고 진상을 정확히 파악한뒤 논하고자 하라.

카더라 통신에 현혹되어 소문의 발원지가 되는 확대해석은 하지말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