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 1인당 평생의료비 평균 1억원
국민 1인당 평생의료비 평균 1억원
  • 승인 2012.12.03 09: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건산업진흥원 보고서
우리나라 국민 한 명이 평생 쓰는 의료비가 평균 1억원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3일 한국보건산업진흥원의 ‘생애의료비 분포 추정 및 한·일 특성 비교’ 보고서에 따르면 여성의 1인당 생애의료비는 1억1천430만원, 남성은 9천589만원으로 조사됐다.

이는 2010년 국민건강보험공단 진료비, 비급여 본인부담률 자료와 통계청의 생명표를 바탕으로 남녀 20만명을 설정해 추산한 결과다.

남녀의 1인당 생애의료비를 단순 비교하면 기대수명이 평균 6년 정도 더 긴 여성이 남성보다 약 1천840만원의 의료비를 더 지출한다.

연령별로는 의료비가 생후 1년부터 감소하다가 성인기에 이르면서 점차 증가하고 사망 이전에 급격히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의료비 지출은 남녀 모두 노년기에 급격히 늘어 남성은 65세 이후에 생애의료비의 47.2%(4천526만원), 여성은 52.2%(5천853만원)를 쓰는 것으로 조사됐다.

우리나라보다 고령화가 먼저 진행된 일본의 1인당 생애의료비는 남성이 2천325만엔, 여성이 2천594만1천엔으로 우리나라보다 약 3배 정도 많았다.

일본의 생애의료비 대부분은 노년기에 쓰여 남성은 생애의료비의 56%, 여성은 61.2%를 65세 이후에 사용한다. 이는 우리나라의 65세 이후 의료비 지출 비율보다 각각 10%포인트 높은 것이다.

보고서는 우리나라도 고령층이 늘어날수록 1인당 의료비가 급증할 것으로 내다보면서 “효율적인 의료재정 정책을 내놓을 필요가 있다”고 지적했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