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천모 상주시장 당선인 ‘발전통합위’ 출범
황천모 상주시장 당선인 ‘발전통합위’ 출범
  • 승인 2018.06.20 10: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수위 대신 시정 인수
2개 분야 위원 8명 위촉
황천모-상주시장당선인
황천모 상주시장




황천모(사진) 상주시장 당선인의 시정 인수를 위한 ‘상주발전통합위원회’가 지난 18일 출범했다.

황 당선인은 인수위 구성과 관련, “민심과 계파간의 갈등을 봉합하는 것이 상주발전을 견인 할 중대한 원동력”이라며 인수위원회라는 명칭대신 ‘상주발전통합위원회’라는 정했다.

상주발전통합위원회는 박찬선 전 상주고등학교장이 위원장을 맡았다.

두 축인 ‘안정행정’, ‘경제개발’의 2개 분야에 각 4명씩 8명의 위원으로 구성됐다.

황 당선인은 업무파악, 공약의 구체화 및 이행계획 수립, 취임준비 등을 위한 최소한의 인원으로 구성했다고 전했다.

상주발전통합위원회는 행정, 교육, 농업, 복지, 문화, 여성 등 세부 분야에 대한 주요 업무 및 현안을 파악해 새로운 민선 7기 시정의 기초를 다진다.

박찬선 위원장은 “상주시민의 요구에 따라 당선인이 시민을 만나 현장의 목소리를 듣거나, 각 분야 외부 전문가의 의견을 청취하는 등 유연하게 운영될 것”이라고 말했다.




상주=이재수기자 leejs@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