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은지, 장대높이뛰기 또 한국신
임은지, 장대높이뛰기 또 한국신
  • 대구신문
  • 승인 2009.04.23 01: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은지(20.부산 연제구청)가 육상 여자 장대높이뛰기에서 또 한국기록을 세웠다.

임은지는 22일 안동종합운동장에서 열린 제13회 전국실업육상경기대회 여자부 장대높이뛰기에서 4m25에 걸린 바를 넘은 데 이어 4m35까지 훌쩍 뛰어넘었다.

4m35는 세계육상선수권대회 출전 기준기록(B기록)으로 이로써 임은지는 오는 8월 베를린에서 열리는 세계육상선수권대회에 나갈 수 있게 됐다.

국내 장대높이뛰기 여자 선수가 세계선수권대회 출전권을 획득한 것은 임은지가 처음이다.

이날 하루 한국기록 2개를 세운 임은지는 지난달 대만국제대회에서 4m24를 넘은 데 이어 채 한 달도 되기 전에 또 기록 행진을 재개했다.

2007년 12월부터 장대를 잡은 임은지는 작년 4월 같은 대회에서 3m50을 넘은 이후 1년 만에 기록을 무려 85㎝나 끌어올리는 무서운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연합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