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부는 대구 취수원 해결 나서라”
“환경부는 대구 취수원 해결 나서라”
  • 최연청
  • 승인 2018.08.01 16: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시의회 ‘金 환경 발언’ 규탄5개 지자체 수질개선 협의 촉구
성명서 발표 사진1
대구시의회가 1일 환경부 장관의 대구 취수원 이전 관련 국회 발언을 규탄하며 지역 물 문제 해결에 정부가 나설것을 촉구했다. 대구시의회 제공


대구시의회가 최근 김은경 환경부 장관이 대구 취수원 이전과 관련해 국회환경노동위에서 한 발언을 규탄하고, 정부가 취수원 문제의 책임있는 해결에 즉각 나설 것을 강하게 촉구했다.

1일 대구시의회는 환경부 장관의 취수원 관련 발언을 규탄하는 성명서를 발표하고, 이번 발언의 진상 규명과 사과, 취수원 문제의 책임있는 해결, 그리고 영남권 5개 지방자치단체장이 낙동강 수질개선 협의에 즉각적으로 나설 것을 강력히 촉구했다.

이날 오전 의회 2층 간담회장에서 행해진 규탄 성명서 발표는 지난달 26일 국회 환경노동위원회에서 나온 김은경 환경부장관의 “대구 취수원 이전은 합리성에 문제가 있다. (대구시가) 물을 정수해서 쓰는 법은 오히려 외면하고 있다”라는 발언에 따른 것이다.

시의회는 ‘물관리 주무부처의 수장인 환경부 장관이 먹는 물 문제로 고통받고 있는 대구시민의 절박한 심정을 헤아리지 못하고 지역 간 갈등 중재는커녕 영남권 지자체 간 갈등을 오히려 조장하고 있다’고 비판하면서 이 발언의 진상 규명과 대구시민에 대한 정중한 사과를 요구했다.

또 ‘물은 환경권을 뛰어넘는 생존권의 문제이자 반드시 국가가 나서서 해결해야할 과제’임을 천명하면서 물관리 중앙부처의 수장으로서 대구시 취수원 문제의 책임있는 해결을 요구하고, 환경부 장관의 책임 아래 영남권 5개 지방자치단체장이 지금부터라도 낙동강 수질개선을 위한 협의에 즉각 나설 것을 강력히 촉구했다.

최연청기자 cyc@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