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LB 올해의 신인은 만장일치로 AL 헨더슨과 NL 캐럴
MLB 올해의 신인은 만장일치로 AL 헨더슨과 NL 캐럴
  • 승인 2023.11.14 12:4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에서 올해 가장 뛰어난 활약을 펼친 신인으로 거너 헨더슨(22·볼티모어 오리올스)과 코빈 캐럴(23·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이 선정됐다.

MLB는 14일(한국시간) 아메리칸리그(AL)에서는 헨더슨이, 내셔널리그(NL)에서는 캐럴이 미국야구기자협회(BBWAA) 투표에서 1위표 30장을 싹쓸이해 만장일치로 ‘재키 로빈슨 올해의 신인’으로 뽑혔다고 발표했다.

MLB에서 양 리그 신인왕이 모두 만장일치로 뽑힌 것은 통산 5번째다.

최근 만장일치 신인왕이 탄생한 2017년 에런 저지와 코디 벨린저 이후로는 6년 만이다.

지난해 8월 빅리그에 데뷔해 34경기에만 뛰며 신인 자격을 유지한 헨더슨은 올 시즌 유격수와 3루수를 오가며 타율 0.255, 28홈런, 82타점, OPS(출루율+장타율) 0.814로 활약했다.

앞서 헨더슨은 올해 신인 중 유일하게 유격수 부문 실버슬러거에 뽑히는 등 리그를 대표하는 내야수로 떠올랐다.

내셔널리그에서 만장일치로 신인왕에 오른 외야수 캐럴 역시 지난 시즌 32경기를 소화한 뒤 올 시즌 155경기에서 타율 0.285, 25홈런, 76타점, OPS 0.868의 빼어난 성적을 남겼다.

캐럴은 특히 애리조나가 22년 만에 내셔널리그 우승을 차지하고 월드시리즈에 진출하는 데 일등 공신이 됐다.연합뉴스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대구, 아00442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