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천재' 오타니, 예상대로 퀄리파잉 오퍼 거절…FA 시장으로
'야구천재' 오타니, 예상대로 퀄리파잉 오퍼 거절…FA 시장으로
  • 승인 2023.11.15 10:3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유계약선수(FA) 오타니 쇼헤이(29)가 예상대로 원소속팀인 로스앤젤레스 에인절스의 퀄리파잉 오퍼(QO)를 거절했다.

AP통신은 15일(한국시간) “오타니 등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FA 7명의 선수는 모두 QO를 거부했다”고 전했다.

QO는 원소속 구단이 FA에게 고액 연봉자 상위 125명의 평균 연봉으로 1년 계약을 제시하는 제도다.

올해 QO 액수는 2천32만5천달러(약 265억5천만원)였고 오타니 등은 자신의 시장 가치가 높다고 판단해 이를 거절했다.

QO 제도는 2012년 시작돼 총 131차례 제의가 이뤄졌다. 이중 선수가 응낙한 사례는 10번에 불과하다.

올해 원소속팀으로부터 QO를 받은 선수는 슈퍼스타 오타니를 비롯해 코디 벨린저(시카고 컵스), 블레이크 스넬, 조시 헤이더(이상 샌디에이고 파드리스), 맷 채프먼(토론토 블루제이스), 에런 놀라(필라델피아 필리스), 소니 그레이(미네소타 트윈스)까지 총 7명이다.

이들은 모두 FA 시장에서 2천32만5천 달러보다 높은 연봉을 받을 것이라고 기대한다.

특히 오타니는 총액 5억 달러(약 6천500억원) 이상의 대형 계약을 맺을 것이란 관측이 나온다.연합뉴스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대구, 아00442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