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효준, 초청 선수 신분으로 오클랜드 메이저리그 캠프 합류
박효준, 초청 선수 신분으로 오클랜드 메이저리그 캠프 합류
  • 승인 2023.11.30 11:0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효준(27)이 내년 2월 15일(한국시간) 미국 애리조나주 메사에서 시작하는 오클랜드 애슬레틱스 메이저리그 스프링캠프에 ‘초청 선수’ 신분으로 합류한다.

미국프로야구 오클랜드는 30일(한국시간) 메이저리그 스프링캠프에 합류할 초청 선수 22명을 공개했다.

오클랜드는 내야수로 더 많은 경기를 뛴 박효준을 ‘외야수’로 분류해 초청 선수 명단에 넣었다.

지난 21일 오클랜드와 마이너리그 계약을 한 박효준은 40인 로스터에는 들지 못했지만, 초청 선수로 빅리그 캠프에 합류해 메이저리그 진입을 노리게 됐다.

야탑고를 졸업하고 2015년 미국프로야구 뉴욕 양키스와 계약한 박효준은 2021년 양키스 유니폼을 입고서 빅리그에 데뷔했다.

이후 피츠버그 파이리츠로 이적한 박효준은 2021년 빅리그에서 44경기를 더 뛰고 첫 홈런을 치는 등 메이저리그에 안착하는 듯했다.

하지만, 2022년에는 메이저리그에서 23경기만 뛰었고 시즌 종료 뒤 40인 로스터에서 밀려났다.

지난해 11월 보스턴 레드삭스로 이적했지만, 그해 12월 다시 방출 대기 조처되고 애틀랜타 브레이브스로 트레이드됐다.

애틀랜타에서 마이너리그로 강등된 그는 빅리그 무대로 돌아오지 못한 채, 올 시즌을 마쳤다.

2023년 박효준은 애틀랜타 산하 트리플A 그위넷 스트라이퍼스 소속으로 101경기에 출전해 타율 0.262, 6홈런, 16도루, 42타점을 올렸다.

애틀랜타에서도 방출 통보를 받은 박효준은 오클랜드와 마이너리그 계약을 했다.

오클랜드는 2023년 50승 112패로 메이저리그 전체 최저 승률(0.309)에 그쳤다.

빅리그 재입성을 노리는 박효준에게 오클랜드는 기회의 땅이 될 수 있다.

박효준의 메이저리그 정규시즌 통산 성적은 68경기 타율 0.201(179타수 36안타), 5홈런, 20타점이다.연합뉴스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대구, 아00442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