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안컵] 개최국 카타르, 우즈베크 승부차기 끝에 꺾고 4강 진출
[아시안컵] 개최국 카타르, 우즈베크 승부차기 끝에 꺾고 4강 진출
  • 승인 2024.02.04 13:3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개최국 카타르가 승부차기 끝에 우즈베키스탄을 물리치고 2023 아시아축구연맹(AFC) 카타르 아시안컵 4강에 진출했다.

카타르는 4일(이하 한국시간) 카타르 알코르의 알바이트 스타디움에서 열린 대회 8강전에서 우즈베크와 연장전까지 120분 동안 1-1로 승부를 가리지 못한 뒤 승부차기에서 3-2로 승리해 준결승에 진출했다.

이로써 대회 4강 대진이 완성됐다.

카타르는 앞선 경기에서 ‘우승 후보 1순위’ 일본을 2-1로 물리치고 올라온 이란과 8일 오전 0시 도하의 앗수마마 스타디움에서 결승 진출을 다툰다.

전날에는 타지키스탄을 1-0으로 물리친 요르단과 호주에 2-1 역전승을 거둔 한국이 4강행을 확정했다.

한국과 요르단의 준결승전은 7일 오전 0시 알라이얀의 아흐마드 빈 알리 스타디움에서 킥오프한다.

2019년 아랍에미리트(UAE) 대회 우승국인 카타르는 홈에서 아시안컵 2연패에 도전한다.

카타르가 전반 27분 상대 자책골로 앞서나가는 행운을 누렸다.

하산 알하이두스가 오른쪽에서 강하게 찬 크로스가 수비수 발과 골키퍼 손을 잇따라 맞고 골대 안으로 들어갔다.

우즈베크는 이후 의욕적으로 동점골 사냥에 나서며 경기를 주도했다.

그러더니 후반 14분 오딜리온 함로베코프가 수비진 사이를 돌파해 들어가 왼발로 때린 슈팅으로 1-1 동점을 만들었다.

연장전에서 득점이 나오지 않으면서 결국 승부차기가 진행됐다.

육상 높이뛰기 최고 스타 무타즈 에사 바르심의 동생이자 카타르 축구 대표팀 골키퍼 메샬 바르샴이 ‘영웅’으로 나섰다.

그는 우즈베크 키커의 슈팅을 3차례나 막아내 카타르에 4강행 티켓을 안겼다.연합뉴스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대구, 아00442
  • 등록일 : 2023.03.17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