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성, 소각 산불 없는 녹색마을 전도사 됐다
의성, 소각 산불 없는 녹색마을 전도사 됐다
  • 김상만
  • 승인 2015.08.03 15:4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림청, 7개 마을 추가 지정

총 368개 마을, 서약 참여
의성군은 산림청이 지정 녹색마을 전도사로 인정받고 있다.

산림청 지정 녹색마을은 경북이 전국 64개 마을로 최다 선정됐는데 의성군은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도내 최다인 7개 마을을 배출했다.

소각산불 없는 녹색마을만들기사업은 봄철 산불발생의 주원인인 농촌지역의 불법소각을 막기 위해 마을공동체의 자발적인 서약 등 참여를 유도하는 것으로 지난해 처음 도입됐다. 이 사업에 의성군 400개리의 마을 중 368개 마을이 서약해 92%의 높은 참여율을 보였으며 실제 전년대비 소각에 의한 산불이 44%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올해 녹색마을로 선정된 옥산면 입암2리, 사곡면 작승리, 가음면 귀천1리, 금성면 운곡리, 봉양면 문흥2리, 다인면 평림2리, 안사면 중하3리에는 녹색마을 현판과 50만원 상당의 포상이 지급된다. 또 2015년 산불방지에 기여한 공로가 뚜렷한 단촌면 관덕1리 이장 김봉호씨에게는 산림청장 상장이 수여된다.

옥산면 입암2리를 포함한 7개 마을과 단촌면 관덕1리 마을은 이장을 중심으로 주민 모두가 산불감시원이라는 마음으로 불법소각 근절에 앞장서고 입산객과 취약인을 대상으로 산불조심 캠페인에 적극적으로 동참하여 봄철 위험시기에 산불방지에 크게 기여했다.

한편 군은 경북도에서 실시한 2015년도 봄철 산불방지대책평가에서 2013년 ‘장려’, 2014년 ‘최우수’ 수상에 이어 3년 연속 ‘우수’ 기관 수상의 영예를 차지한 바 있다.

올해는 18개 읍·면 자체평가도 실시, 최우수에 단촌면을 선정하고 시상금 100만원과 상사업비 2천만원을 배정하는 등 총 시상금 1천만원과 사업비 2억 여 원을 배정해 읍면의 사기를 높였다.

의성=김병태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