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꿈나무 108명 꿈 키웠다...이승엽 유소년야구캠프 성료
야구 꿈나무 108명 꿈 키웠다...이승엽 유소년야구캠프 성료
  • 석지윤
  • 승인 2023.11.28 21:3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복합스포츠타운서 개최
프로 선수들이 심도있는 티칭
이승엽드림야구캠프
이승엽야구장학재단은 지난 26일 대구복합스포츠타운 야구장에서 ‘2023 이승엽 드림야구캠프 with 대구광역시’를 개최했다. 이승엽야구장학재단 제공

‘국민타자’ 이승엽 두산 베어스 감독이 이끄는 (재)이승엽야구장학재단이 대구에서 유소년 야구 캠프를 개최했다.

이승엽야구장학재단은 28일 “‘2023 이승엽 드림야구캠프 with 대구광역시’를 지난 26일 대구복합스포츠타운 야구장에서 개최했다”며 “이번 캠프에는 리틀야구선수와 초등학교 엘리트 야구선수 총 108명이 참가했다”고 밝혔다.

‘이승엽 드림야구캠프’는 이승엽야구장학재단에서 유소년 야구발전 및 야구 저변확대를 위해 2018년부터 진행하고 있는 행사다.

올해 드림야구캠프는 두산베어스 감독이자 (재)이승엽야구장학재단 이사장인 이승엽이사장과 정수성코치(전 두산베어스코치), 배영수코치(전 롯데자이언츠코치), 최강야구에서 활약중인 장원삼선수와 얼마전 2차드래프트를 통해 한화로 이적하게 된 김강민선수, 키움히어로즈 이지영선수, 전 삼성라이온즈 트레이닝코치 이상일트레이너를 비롯한 염상철 트레이너, 정연창 트레이너, 오주오 트레이너가 참여하여 유소년 선수들과 함께 뜻깊은 시간을 보냈다.

타격파트(김강민), 외야수비파트(정수성), 내야수비파트(이지영), 스로잉파트(배영수), 트레이닝파트(이상일) 이렇게 총 다섯가지 파트로 운영되었으며 참가선수들은 각파트를 순환하며 해당 코치에게 심도 있는 티칭을 받았다.

이상일코치가 맡은 트레이닝파트는 올해 처음 진행되었으며 초등학생때부터 올바른 스트레칭과 운동방법이 성장하는 선수들에게 얼마나 중요한지를 알려주면 좋겠다는 이승엽이사장의 의견으로 신설하게 됐다.

이승엽 이사장은 “어린선수들이 아프지 않고 부상 없이 오래오래 야구를 하면 좋겠다. 기술적인 훈련도 중요하지만 건강한 몸을 만들고 유지하는 것도 중요하다. 그래서 트레이닝파트를 신설했다”며 “하루 동안 얼마나 많은 것을 배울 수 있겠냐마는 중요성은 충분히 알려줄 수는 있을 거라 생각한다. 짧은 하루 동안이었지만 캠프에 참여한 유소년 선수들에게 뜻깊고 좋은 추억이 되었으면 한다. 그리고 긴 시즌을 마치고 쉬어야 할 시간에 꿈나무들을 위해 귀한 시간내어 함께해준 일일 코칭스테프들 에게도 감사하다는 말을 전하고 싶다.” 라며 야구캠프 진행 소감을 전달했다.

석지윤기자 aid1021@idaegu.co.kr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대구, 아00442
  • 등록일 : 2023.03.17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