숨진 조희팔 조카, 강태용과 함께 잡혔다 풀려나
숨진 조희팔 조카, 강태용과 함께 잡혔다 풀려나
  • 김무진
  • 승인 2015.10.21 16:4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20일 숨진 채로 발견된 조희팔의 외조카 유 모(46)씨가 조씨의 최측근인 강태용(54)과 함께 중국 공안에 함께 붙잡혔다가 풀려난 것으로 드러났다.

대구지방경찰청은 21일 유씨가 지난 10일 중국에서 강태용과 같이 현지 공안에 체포됐으나 혐의가 없는 것으로 밝혀져 풀려난 것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유씨의 출입국관리기록에도 유씨가 지난 7일 중국으로 출국, 중국 현지에서 검거된 다음날인 11일 오후 대구공항으로 귀국한 것으로 조사됐다.

실제 유씨는 최근 언론 인터뷰에서도 “강태용과 붙잡혔지만 나는 죄가 없어 무혐의로 풀려났다”고 밝힌 바 있다.

한편 조희팔의 외조카인 유씨는 지난 10일 오후 1시 38분께 컴퓨터 관련 사업을 위해 임대한 대구 동구 효목동 한 사무실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또 유씨는 조희팔이 사망했다고 알려진 2011년 12월 이후 중국에서 강태용과 함께 지낸 것으로 알려졌다.

김무진기자 jin@idaegu.co.kr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대구, 아00442
  • 등록일 : 2023.03.17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