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GB캐피탈, 캄보디아 소액대출전문기관 인수
DGB캐피탈, 캄보디아 소액대출전문기관 인수
  • 김주오
  • 승인 2020.02.11 21: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회사 지분 100% 인수 완료
동남아 디지털사업 테스트 거점
DGB금융그룹 자회사 DGB캐피탈은 11일 캄보디아 소액대출회사의 지분 100% 인수를 완료하고 Cam Capital Plc 법인을 출범했다고 밝혔다.

DGB캐피탈은 지난해 7월 인수를 위한 SPA(주식매매계약)을 체결한 이후 국내외 인허가와 관련된 모든 행정절차를 마무리하고 지난 1월 30일 소액대출회사 인수 형태로 캄보디아에 진출하게 됐다. 지난 2016년 라오스 리스업에 이어 캄보디아 MFI(소액대출업)에 진출하게 된 것으로 신남방 국가를 중심으로 한 DGB금융그룹의 해외시장 공략이 순항하는 것으로 보인다. 이번에 인수한 MFI는 2015년부터 캄보디아 수도인 프놈펜에서 소액 담보대출 중심의 사업을 영위하고 있는 현지법인이며 향후 캄보디아 수도 프놈펜을 중심으로 오프라인 사업을 확대한다는 방침이다.

특히 법인장으로 선임된 로스 티어릿(Ros Thearith)은 한국계 금융기관 최초 현지인 법인장으로 캄보디아 현지화에 박차를 가할 것으로 기대된다.

로스 티어릿법인장은 DGBSB의 OLP지점과 BKK지점 지점장으로 근무 당시 우수한 실적을 거양해 캄보디아 현지에 특화된 영업 및 디지털 사업을 효율적으로 추진할 수 있는 적임자라는 평이다.

김태오 회장은 “이번 캄보디아 MFI 인수는 그룹의 글로벌사업에 전략적 방향성에 맞춰 진행됐다”며 “이번 인수로 캄보디아에서 DGB SB와 함께 현지 대출 산업 전체를 커버하는 것은 물론 향후 동남아시아 디지털사업의 테스트 거점으로 활용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김주오기자 kjo@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