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당 “국민적 공감대 형성 물 건너가”
국민의당 “국민적 공감대 형성 물 건너가”
  • 이창준
  • 승인 2021.01.18 2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감성정치 그만 내려놓으라”
국민의당은 18일 문재인 대통령의 신년 기자회견 발언과 관련해 “국민적 공감대 형성은 물 건너간 느낌”이라고 평가했다.

국민의당 안혜진 대변인은 논평에서 “대통령 하고 싶은 이야기에 치중된 회견에 고구마로 점심을 먹은 듯 답답했다”며 “실망스러움을 감출 길이 없다”고 비판했다. 이명박·박근혜 두 전직 대통령 사면에 대해선 “극심한 국론 분열을 초래한 책임은 대통령에 있건만, 이제 와서 국민적 공감대 없는 사면이 통합의 방안이 될 수 없다는 지극히 당연한 답변만 있었다”고 말했다.

부동산 정책에 관해서도 “실정에 대한 변명 일색이었고 구정 전까지 마련하겠다는 특단의 정책은 폭망의 원인이 된 정책의 폐기가 아니라 기존대로 공공 부분의 참여와 주도를 더욱더 늘리겠다는 방안뿐이었다”고 지적했다.

추미애 법무부 장관과 윤석열 검찰총장과의 갈등에 대해선 “대통령의 발언은 갈등으로 빚어진 국정 혼란과 초래된 손실을 ‘삼권분립이 제대로 이뤄지고 있고, 민주주의가 아주 건강하게 작동되고 있다는 것을 보여준 사례’로 둔갑시키는 능력은 변명의 달인 수준이라 불려도 손색이 없을 듯하다”고 꼬집었다. 이어 “남은 임기 동안만이라도 감성 정치는 이제 그만 내려놓으시고 말과 행동이 일치하는 용기 있는 대통령으로 바로 서시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이창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