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4-12 22:52 (월)
  • 서울
    Y
    16℃
    미세먼지
  • 경기
    B
    16℃
    미세먼지
  • 인천
    B
    17℃
    미세먼지
  • 광주
    B
    19℃
    미세먼지
  • 대전
    B
    19℃
    미세먼지
  • 대구
    B
    20℃
    미세먼지
  • 울산
    B
    16℃
    미세먼지
  • 부산
    B
    18℃
    미세먼지
  • 강원
    B
    17℃
    미세먼지
  • 충북
    B
    18℃
    미세먼지
  • 충남
    B
    19℃
    미세먼지
  • 전북
    B
    17℃
    미세먼지
  • 전남
    B
    17℃
    미세먼지
  • 경북
    B
    20℃
    미세먼지
  • 경남
    B
    21℃
    미세먼지
  • 제주
    Y
    15℃
    미세먼지
  • 세종
    B
    18℃
    미세먼지
아이유 신곡 ‘셀러브리티’ 음원차트 휩쓸다
아이유 신곡 ‘셀러브리티’ 음원차트 휩쓸다
  • 승인 2021.01.28 2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발매 동시 1위 ‘저력 입증’
아이유, 단독 작사·곡 참여
“위로 되도록 공들여 작업”
아이유신곡-셀러브리티
아이유 신곡 ‘셀러브리티’. EDAM엔터테인먼트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가수 아이유(본명 이지은)가 세상의 모든 ‘별난 사람’을 응원하는 신곡으로 음원 차트를 석권하면서 ‘음원 최강자’ 면모를 재확인했다. 아이유가 전날 발매한 ‘셀러브리티’(Celebrity)는 28일 오전 8시 기준 멜론, 지니뮤직, 플로, 벅스 등 국내 주요 음원 사이트 실시간 차트에서 1위를 기록했다.

경서 ‘밤하늘의 별을’, 십센치 ‘이 밤을 빌려 말해요’, 방탄소년단 ‘다이너마이트’, 미란이·머쉬베놈의 ‘VVS’ 등을 단숨에 제쳤다.

특히 멜론의 개편 차트인 ‘24히츠’(hits) 차트에서는 발매 3시간 만인 전날 오후 9시에 정상을 밟았다.

‘24히츠’ 차트는 1시간이 아닌 24시간 누적 단위로 이용량을 집계하고 한 사람이 24시간당 1회를 들은 것만 인정해 순위를 내기 때문에, 발매 단 몇 시간 만에 1위를 하는 것은 상당히 이례적인 일이다.

‘셀러브리티’는 아이유가 올해 발표하는 다섯 번째 정규앨범의 선공개곡으로, 아이유가 단독 작사하고 작곡에도 참여했다.

당신은 유일하고 아름다운 사람이기에 나에게 셀러브리티(유명인사)나 다름없다는 이야기를 담았다.

아이유는 소속사 EDAM엔터테인먼트를 통해 “듣는 이들에게 공감과 위로가 될 수 있도록 어느 때보다 공들여 작업했다”고 발매 소감을 전했다.

아이유는 앨범 소개에서 주변 사람으로부터 종종 ‘별난 사람’ 취급을 받아온 친구에게 해주고 싶은 말을 가사로 적었다고 했다.

그는 “가사를 완성하고 나니 내 친구나 나뿐만이 아니라 그 누구를 주인공에 대입시켜도 전혀 부자연스럽지 않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썼다.

이어 “내 친구를 포함해 투박하고도 유일하게 태어난 이들에게 말하고 싶다. 당신은 별난 사람이 아니라 별 같은 사람”이라고 말을 마쳤다.

그가 직접 쓴 ‘넌 흐린 어둠 사이 왼손으로 그린 별 하나 / 보이니 그 유일함이 얼마나 아름다운지 말야’, ‘그리로 가면 돼 점선을 따라 / 잊지 마 이 오랜 겨울 사이 언 틈으로 피울 꽃 하나 / 보이니 하루 뒤 봄이 얼마나 아름다울지 말야’ 등 진심 어린 가사는 먹먹함을 자아낸다.

그러는 한편 가벼운 일렉트로닉 리듬이 귀에 감기면서 유쾌한 친구로부터 응원과 위로를 받는 듯한 느낌까지 난다. 장르에 따라 다른 색으로 변하는 아이유의 보컬은 이번 곡에서 응원군의 목소리로 변신해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

‘블루밍’, ‘에잇’에 이어 ‘셀러브리티’까지 음원 차트를 휩쓸면서 아이유는 1년여 만에 3연속 히트를 기록하게 됐다.

이에 따라 그가 약 4년 만에 발표하는 정규앨범에 대한 관심도 커지고 있다.

아이유는 최근 열린 ‘골든디스크 어워즈’ 시상식에서 디지털 음원 부문 대상을 받은 뒤 수상 소감에서 앨범 발매 소식을 전했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