펜싱대표팀, 1년 만의 국제대회 사브르 월드컵 출전 ‘메달 샤낭’
펜싱대표팀, 1년 만의 국제대회 사브르 월드컵 출전 ‘메달 샤낭’
  • 승인 2021.03.11 2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펜싱 국가대표팀이 1년 만에 다시 열리는 국제대회에 나서 도쿄 올림픽 준비에 박차를 가한다.

펜싱 남녀 사브르 대표팀은 13∼14일 헝가리 부다페스트에서 열리는 국제펜싱연맹(FIE) 월드컵에 출전한다.

펜싱 국제대회는 지난해 3월 이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여파로 열리지 못하다 1년 만에 재개한다.

단체전 세계랭킹 1위로 도쿄에서도 유력한 금메달 후보로 꼽히는 남자 사브르 대표팀은 국제대회 중단 전까지 개인 랭킹 1위를 지킨 오상욱(성남시청)을 필두로 구본길, 김정환(이상 국민체육진흥공단) 등 최강의 전력을 유지하고 있다.

마지막 국제대회였던 지난해 3월 룩셈부르크 월드컵에서 한국은 단체전 우승을 차지했고, 개인전에서 구본길이 2위, 오상욱이 3위에 오른 바 있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