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상 회복 손흥민, 공격·수비 활발한 움직임
부상 회복 손흥민, 공격·수비 활발한 움직임
  • 승인 2021.04.05 2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후반 교체 투입돼 컨디션 점검
토트넘, 뉴캐슬과 2-2로 비겨
손흥민1
4일(한국시간) 영국 뉴캐슬의 세인트 제임스 파크에서 열린 토트넘과 뉴캐슬과의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경기에서 손흥민이 부상 복귀전에 나서 수비수를 따돌리며 드리블을 시도하고 있다. 연합뉴스

손흥민(29)이 부상을 딛고 복귀한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토트넘이 뉴캐슬 유나이티드와 승부를 가리지 못했다.

토트넘은 4일(한국시간) 영국 뉴캐슬의 세인트 제임스 파크에서 열린 뉴캐슬과 2020-2021 EPL 30라운드 원정경기에서 2-2로 비겼다.

지난달 15일 아스널과 ‘북런던 더비’에서 햄스트링을 다친 뒤 전력에서 이탈했던 손흥민은 약 3주 만에 복귀전을 치렀다.

이날 승리할 경우 4위에 오를 수 있었던 토트넘은 해리 케인의 멀티골을 지키지 못한 채 후반 막바지에 동점골을 내줘 승점 1을 더하는 데 그쳤다.

승점 49(골 득실 +19)가 된 토트넘은 리버풀, 웨스트햄과 승점이 같아졌으나 골 득실에서 앞서 5위가 됐다.

공방 끝에 선제골은 뉴캐슬에서 나왔다. 전반 28분 뉴캐슬이 토트넘의 패스 실수를 놓치지 않고 기회를 잡았고, 숀 롱스태프의 패스를 받은 조엘린통이 페널티 지역 중앙에서 오른발로 득점을 기록했다.

하지만 리드는 오래가지 않았다. 토트넘이 2분 만에 균형을 맞췄다.

상대 골키퍼가 제대로 공을 걷어내지 못한 상황, 케인이 문전에서 오른발 슈팅으로 동점골을 뽑아냈다.

케인은 전반 34분 탕귀 은돔벨레의 패스를 페널티 지역 오른쪽에서 오른발로 마무리하며 추가 골까지 작성했다.

토트넘은 후반 시작과 함께 비니시우스를 빼고 손흥민을 투입해 쐐기골을 노렸지만, 득점은 나오지 않았다.

후반 39분 손흥민으로부터 시작된 역습 과정에서 에리크 라멜라의 패스를 받은 케인의 오른발 슛이 골대를 맞고 나오는 불운을 겪었다.

오히려 1분 뒤 조 윌록이 동점골을 터트리면서 뉴캐슬이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토트넘은 후반 44분 개러스 베일이 교체 투입 직후 프리킥을 시도해 봤으나 높이 떴고, 후반 추가 시간 라멜라의 오른발 슛은 골대를 살짝 빗나가 승점 1을 나눠가지는 데 만족해야 했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