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송, 문화예술공간 늘어 관광산업 ‘UP’
청송, 문화예술공간 늘어 관광산업 ‘UP’
  • 윤성균
  • 승인 2021.05.09 21:2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공 사업 ‘우리동네 미술’ 완료
사업비 4억에 작가 37명 참여
사과모형 벤치·포토존 등 설치
주민·관광객 ‘힐링의 공간’ 기대
공공미술
청송군에서 우리동네 미술 프로젝트가 지난 8개월 동안 진행돼 문화공간 확충과 함께 주거환경이 새롭게 변신했다.

청송군이 공공미술 프로젝트로 새로운 문화공간을 조성하는 등 청송군의 청정자연에 순수하고 친근한 예술에 더해졌다.

군은 지난해 8월부터 추진해 온 공공미술 프로젝트 ‘우리동네 미술’ 사업을 최근 완료했다고 9일 밝혔다.

이번 프로젝트는 문화체육관광부와 경북도가 주최하고 청송군이 주관해 예술인의 일자리 창출과 지역민들의 문화 향유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추진됐다.

지난해 8월 공모를 통하여 한국미술협회 청송군지부(지부장 김두영)가 작가 팀으로 선정돼 전문 자문위원들의 자문과 각종 의견을 반영하여 약 8개월 동안 진행했다.

총 4억원(국비 80%, 도비 6%, 군비 14%)의 사업비가 투입된 이번 사업에는 약 37명의 작가들이 참여했다.

청송의 대표 관광지로 육성 중인 ‘산소카페 청송정원’(파천면 신기리 728)에 사과 모형의 벤치 조형물 4개를 제작해 지역 특색과 어우러진 포토존을 설치했다.

남관생활문화센터(부남면 부남로 14)에는 남관 화백의 작품을 형상화 한 인형과 타일벽화, 고목나무를 재활용한 조형물, 참여·보조 작가들의 개인작품 등을 센터 외부에 조성하여 작은 야외 갤러리 같은 다채로운 볼거리를 만들었다.

지역주민들은 문화공간 확충사업에 지켜보면서 “청정자연과 환경을 자랑하는 청송군에 주민생활과 밀접한 곳에 문화예술공간이 더 늘어나 관광산업이 한단계 업그레이드 된 것 같다”고 환영했다.

윤경희 청송군수는 “이번 사업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예술인들에게 경제적인 도움은 물론, 역량을 마음껏 발휘하는 기회가 되었기를 바란다”며 “새로운 문화공간으로 탈바꿈 된 두 곳이 주민들과 관광객들이 보고 느끼며 즐길 수 있는 힐링의 공간으로 자리매김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청송=윤성균기자 ysk@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