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물산·현대건설·DL이앤씨·GS건설...건설사 취업인기 ‘빅4’
삼성물산·현대건설·DL이앤씨·GS건설...건설사 취업인기 ‘빅4’
  • 김주오
  • 승인 2021.06.01 2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ENG 부문 ‘현대ENG’
전문건설 부문 ‘LT 삼보’
실내건축 부문 ‘계선’ 1위
건설워커가 1일 6월 건설사 취업인기순위를 공개했다.

건설취업플랫폼 건설워커가 발표한 ‘6월 건설사 취업인기순위(일명 건설워커 랭킹)’에 따르면 삼성물산과 현대엔지니어링은 각각 ‘종합건설’과 ‘엔지니어링’ 부문에서 1위에 올랐다. 또 LT삼보(전문건설 부문), 삼우씨엠건축사사무소(건축설계·CM 부문), 계선(실내건축 부문)이 각 부문별 1위를 기록했다.

‘건설워커 랭킹’은 월간 건설사 인기순위차트다. 건설워커는 △구인정보 조회수 △키워드 검색량 △기업DB 조회수 △회원투표결과 등 자체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매월 구직자들의 취업선호도와 관심도를 파악하고 이를 기준으로 건설사 순위를 매긴다.

선정 부문은 △종합건설 △전문건설 △ENG·CM △건축설계·CM △실내건축 등 총 5개 부문으로 나뉘며 △구인정보 등록시점 △기업이미지 △브랜드 인지도 △업계평판 △근로조건 등 다양한 채용마케팅 요소들이 변수로 작용한다.

종합건설 부문 톱10(괄호 안은 2020년 토건 시공능력평가 순위)은 삼성물산은 ‘종합건설’ 부문에서 44개월 연속 부동의 1위 자리를 지켰다. 이어 △현대건설(2위) △DL이앤씨(3위) △GS건설(4위) △포스코건설(5위) △대우건설(6위) △롯데건설(8위) △한화건설(11위) △호반건설(12위) △SK건설(10위) 순으로 인기순위 톱10에 이름을 올렸다.

1위부터 6위까지는 국토부 토건 시공능력평가액 순위와 동일했다. 시평액 7위인 현대엔지니어링은 ENG부문으로 분류돼 종합건설 순위에서는 제외됐고 그 자리(7위)를 롯데건설이 채웠다.

매달 수시채용을 진행하고 있는 한화건설과 호반건설은 시평액 순위보다 각각 세 계단 오른 8위와 9위에 자리했다.

11위~20위는 △HDC현대산업개발(9위) △태영건설(13위) △반도건설(14위) △DL건설(17위) △계룡건설산업(18위) △동부건설(21위) △한신공영(20위) △에스앤아이코퍼레이션(22위) △코오롱글로벌(19위) △금호건설(23위) 순이다. 이어 △효성중공업(24위) △우미건설(26위) △대방건설(27위) △두산건설(25위) △쌍용건설(28위) △KCC건설(29위) △한양(32위) △금강주택(37위) △서희건설(33위) △중흥건설(30위) 순으로 상위 30위권에 포함됐다.

전문건설 부문 톱10(괄호안은 주력·전문업종)은 LT삼보(토공)가 30개월째 1위 자리를 지켰다. 이어 △구산토건(토공) △특수건설(토공) △현대스틸산업(철강재설치) △우원개발(토공) △동아지질(보링·토공) △다스코(금속창호) △흥우산업(수중·토공) △삼호개발(토공) △도양기업(토공·철콘)이 뒤를 이었다.

엔지니어링·CM 부문 톱10(괄호안은 주력·전문분야)은 현대엔지니어링(플랜트종합)이 활발한 채용을 진행하며 건설구직자들의 눈길을 끌었다.

부문 1위에 오른 현대엔지니어링은 ‘2021년 채용연계형 하계인턴사원 공개모집’을 포함해 5월에만 총 13건(건설워커 등록 기준)의 모집공고를 냈다. 이어 △삼성엔지니어링(플랜트종합) △도화엔지니어링(토목종합) △건원엔지니어링(CM) △한국종합기술(토목종합) △유신(토목종합) △벽산엔지니어링(토목·플랜트) △동명기술공단(토목·건축) △삼안(토목종합) △건화(토목종합) 순으로 상위 10위에 올랐다.

건축설계·CM 부문 톱10은 △삼우씨엠건축사사무소 △한미글로벌 △삼우종합건축사사무소 △정림건축종합건축사사무소 △창조종합건축사사무소 △희림종합건축사사무소 △간삼건축종합건축사사무소 △행림종합건축사사무소 △해안종합건축사사무소 △시아플랜건축사사무소 순으로 형성했다.

실내건축(인테리어) 부문 톱10은 △계선 △국보디자인 △다원앤컴퍼니(옛 다원디자인) △은민에스엔디 △시공테크 △삼원에스앤디 △두양건축 △대혜건축 △엑사이엔씨 △엄지하우스 순으로 10위 안에 이름을 올렸다.

김주오기자 kjo@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