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콤한 유혹…유통가, 포장용 디저트 ‘인기’
달콤한 유혹…유통가, 포장용 디저트 ‘인기’
  • 강나리
  • 승인 2021.08.01 2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롯데百 지난달 매출 대폭 상승
대구점 타르트·와플콘 매장 입점
상인점은 스콘 전문점 등 각광
타르트전문점키쉬미뇽
롯데백화점 대구점 식품관에 타르트 전문점 ‘키쉬미뇽’이 새롭게 문을 열었다. 키쉬미뇽 매장에선 에그타르트를 비롯해 다양한 토핑이 더해진 타르트를 2천~3천원대의 합리적인 가격에 선보인다. 롯데백화점 대구점 제공

코로나19와 폭염이 이어지면서 간편하게 한끼를 해결할 수 있는 디저트 시장이 급부상하고 있다. 대구지역 백화점에선 매장 내 취식 대신 손쉽게 포장해 가져갈 수 있는 디저트 선호 현상이 뚜렷하게 나타나고 있다.

1일 롯데백화점 대구점 매출 집계 자료에 따르면 지난 한 달간 지하 2층 식품관의 디저트 상품군 매출은 지난해보다 약 27% 증가했다. 식당가에 비해 신장률이 약 15% 높게 나타난 셈이다.

디저트류 수요가 커지자 지역 유통가에선 유명 디저트 브랜드 모시기에 공을 들이는 한편 매장 개편에도 집중하고 있다.

최근 롯데백화점 대구점 식품관에는 다양한 토핑으로 남녀노소 인기를 끌고 있는 타르트 전문점 ‘키쉬미뇽’이 입점했다. 와플과 다채로운 식재료를 조합해 새로운 맛을 선보이는 와플콘 전문점 ‘치코네’도 새롭게 문을 열였다.

롯데백화점 상인점 역시 식품관의 디저트 상품군 매출 성장세가 가파르다. 7월 한 달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54% 뛰었다.

상인점에는 속이 편안하고 부드러운 스콘을 전문으로 취급하는 ‘라망스콘’, 과일 본연의 맛과 향을 담은 수제청 전문 브랜드 ‘자르당블랑’ 등이 새롭게 문을 열며 식품관 매출 상승을 견인하고 있다.

고승한 롯데백화점 대구점 식품팀장은 “식사 대용으로 간편하게 즐길 수 있는 디저트가 큰 인기를 끌고 있다”며 “유명 디저트 브랜드 유치를 강화해 다양한 제품을 선보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강나리기자 nnal2@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