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 前 삼성 라이온즈 선수 윤성환 징역 2년 구형
검찰, 前 삼성 라이온즈 선수 윤성환 징역 2년 구형
  • 김종현
  • 승인 2021.08.19 18:3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검찰, 前 삼성 라이온즈 선수 윤성환 징역 2년 구형



검찰은 19일 대구지법 제11형사단독(판사 이성욱)의 심리로 열린 결심 공판에서 윤 씨에 대해 징역 2년 및 추징금 2억 350만원을 선고해달라고 재판부에 요청했다.

이날 변호인은 “범행을 모의한 것은 맞지만 출전 기회가 없어 이를 실현할 기회는 없었다. 피고인에게 범행 전력이 없고, 구금돼 있으면서 본인의 행동이 어떤 사회적 파장을 일으키는지에 대해서도 절실히 깨달았다”며 선처를 부탁했다.

윤 씨는 “이번 일로 가족 및 저를 아는 모든 분들께 고통과 실망감을 드려 죄송하다. 주신 벌을 달게 받고 반성하며 살겠다”고 말했다.

윤 씨는 지난해 9월 A씨로부터 “주말 야구 경기에서 상대팀에 1회에 볼넷을 허용하고, 4회 이전에 일정 점수 이상을 실점하는 방법으로 승부를 조작해달라”는 청탁을 받고 5억원을 받은 혐의를 받고있다.

윤 씨에 대한 선고재판은 다음 달 14일 대구지법에서 열린다.


김종현기자 oplm@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3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