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환경 축제서 핑크빛 야생화 정원 ‘만끽’
친환경 축제서 핑크빛 야생화 정원 ‘만끽’
  • 김교윤
  • 승인 2022.08.01 22:0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백두대간수목원 봉자페스티벌
포토존·캠핑 컨셉 공간 등 마련
지역 31개 농가와 위탁 계약 재배
국립백두대간수목원(원장 이종건)이 지역농가에서 키운 자생식물로 지역상생의 가치를 알리는 ‘2022년 여름 봉화 자생꽃 페스티벌’을 지난달 28일 개막했다.

국립백두대간수목원은 아시아 최대 규모의 수목원으로 39개의 전시원을 무대로 우리꽃의 아름다움과 백두대간 숲속힐링을 즐길 수 있다.

야생화언덕의 털부처꽃은 50만본 이상이 식재되어 핑크빛 정원을 한껏 만끽할 수 있다. 수목원 진입광장에 설치된 초대형 호랑이 공기조형물과 백두대간을 지키는 산할아버지 포토존에서는 인생샷을 남길 수 있다.

숲길 내 설치한 숲속힐링존에는 캠핑 컨셉의 휴식을 취할 수 있는 체험 공간과 포토존이 설치돼 숲속에서 즐길 수 있는 특별한 경험을 제공한다.

봉자페스티벌의 특징은 환경과 지역을 아끼는 ESG축제라는 점이다.

폐기물을 최소화하는 친환경 축제를 지향해 축제장에 꾸며지는 현수막은 모두 수거, 가드닝 앞치마로 재탄생된다.

올해 봉화지역 31개 농가의 위탁계약재배(42만 본)를 통해 지속가능한 소득창출의 기회를 제공해 재정자립도를 높이고 지역균형 발전을 위해 노력했다.

봉화=김교윤기자 kky@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