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월 한 달간 시총 189조 급증···삼성전자 33조↑
1월 한 달간 시총 189조 급증···삼성전자 33조↑
  • 윤정
  • 승인 2023.02.02 18:0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초 주가 상승에 힘입어 1월 한 달간 국내 증시 시가총액이 큰 폭으로 증가했다.

2일 기업분석전문 한국CXO연구소는 국내 주식시장 전체 상장 종목 중 우선주 등을 제외한 2천564개 종목의 올해 1월 시총 변동 현황을 분석했다.

조사 대상 종목의 시총은 연초 2천16조원에서 1월 말 2천205조원으로 189조원 이상 증가했다. 시총이 증가한 종목은 2천196개로 85.6%를 차지했다.

‘대장주’ 삼성전자 시총은 올해 초 331조3천229억원에서 1월 말 364조1천567억원으로 33조원 가까이 증가했다.

삼성전자 주가는 반도체 감산 기대 등을 반영해 1월 2일 5만5천500원에서 1월 31일 6만1천원으로 뛰어올랐다.

LG에너지솔루션 시총도 104조3천640억원에서 121조9천140억원으로 17조원 이상 늘었다.

SK하이닉스(9조3천185억원↑)·LG화학(6조710억원↑)·삼성SDI(5조7천75억원↑)·카카오(3조8천759억원↑)·네이버(3조7천731억원↑) 등 20개 종목 시총도 한 달 새 조 단위로 불었다.

주가 상승 흐름에 시총 ‘1조원 클럽’에 가입한 종목도 많아졌다. 1월 초 229개에서 1월 말 246개로 17개 늘었다.

1조원 클럽 새 멤버 중 시총 증가율이 가장 높은 종목은 레인보우로보틱스다. 한 달간 시총이 5천471억원에서 1조4천843억원으로 171.3% 급증했다.

로봇 플랫폼 업체 레인보우로보틱스는 삼성전자의 590억원어치 지분 취득으로 주목받아 주가가 수직으로 상승했다.

다만 지난해 증시 침체로 시총은 작년 초와 비교하면 크게 줄었다. 최근 시총 상위 10개 종목의 합산 시총은 1년 새 278조원 이상 감소했다.

윤정기자 yj@idaegu.co.kr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3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