낙동강세계평화문화대축전 연다
낙동강세계평화문화대축전 연다
  • 최규열
  • 승인 2013.01.22 14:2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칠곡군, 정전 협정 60주년 기념…추진위 활동 시작
칠곡군은 오는 9월 6·25전쟁 정전협정 60주년 기념사업으로 ‘낙동강세계평화 문화 대축전’을 개최한다.

이번 사업은 경북도와 칠곡군이 공동주최로 낙동강세계평화문화 대축전은 한국전쟁 당시 최대 격전지였던 칠곡군에서 전쟁의 아픔을 평화의 축제로 승화시켜 평화의 메시지를 전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와 더불어 낙동강변에 조성 중인 낙동강 호국평화 공원 (547억원 투입)과도 연계해 호국브랜드 이미지 제고는 물론 지역 대표 축제로 육성될 계획이다.

낙동강세계평화문화 대축전은 문화체육관광부 지원사업으로 확정돼 칠곡보 생태공원 일원에서 한국전쟁 당시 최후의 방어선인 낙동강 칠곡전투의 반격시점에 맞춰 9월 중순에 열릴 예정이다.

칠곡군은 낙동강세계평화문화 대축전의 완벽한 준비를 위해 지난 21일 추진위원회를 발족하고 지역의 각급 기관과 사회단체에서위촉된 21명 위원들은 다양한 프로그램 개발. 축제 기획과 집행. 사후평가 등 축제의 성공적 추진을 위해 활동하게 된다.

백선기 칠곡군수는 “안보의식도 함양 및 교훈과 애국심을 느낄 수 있는 배움이 있는 축제의 장이 되도록 준비하고 이번 축제를 계기로 외부 관광객이 많이 찾을 수 있도록 지역 경제도 활성화시켜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칠곡군은 한국전쟁 당시 8월1일부터 9월24일까지 55일간 혈전이 벌어진 곳으로 낙동강 인도교 폭파(8월3일 오후8시30분), 328고지 백병전, 다부동 볼링엘리 전차전, 유학산 전투, 융단폭격 등 대한민국과 자유민주주의 수호의 마지막 보루였음을 증명하는 전사(戰史)를 곳곳에 간직하고 있다. 또 6·25전쟁으로 인해 융단폭격은 8월16일 B-29 전략폭격기 98대가 왜관과 약목 일대에 폭탄 960t을 투하한 전무후무한 기록을 갖고 있다.

칠곡=최규열기자 choi6699@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