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장상 강민주 "작지만 개성 담긴 나만의 디저트가게 열 것"
대구시장상 강민주 "작지만 개성 담긴 나만의 디저트가게 열 것"
  • 강나리
  • 승인 2020.12.10 21: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 1회 대구ㆍ경북 디저트 디자인 경연대회 대상
 
'제1회 대구·경북 디저트 디자인 경연대회’에서 대구시장상을 수상한 강민주씨. 전영호기자 riki17@idaegu.co.kr

 

“나만의 감성을 담은 예쁜 디저트류를 만들어 사람들에게 행복을 주고 싶어요.”

10일 열린 ‘제1회 대구·경북 디저트 디자인 경연대회’에서 대구시장상을 수상한 강민주(여·20·사진)씨는 케이크 분야 라이브 경연대회에서 두 번째 상을 거머쥔 디저트 분야 유망주다.

제과제빵을 본격적으로 배우기 시작한 지는 2년 정도 됐지만, 19세 때 제과기능사와 제빵기능사 자격증을 모두 딸 만큼 누구보다도 열정적으로 임하고 있다. 대구공업대 베이커리제과제빵과 1학년에 재학 중인 강씨는 앞서 서울에서 열린 한 케이크 경연대회에서 마지팬 케이크를 만들어 1등을 하기도 했다.

강씨의 목표는 작지만 개성이 담긴 디저트 가게를 여는 것이다. 디저트 분야에 특화해 예쁜 디자인의 마카롱이나 조각케이크를 직접 만들어 판매할 계획이다.

강씨는 “손님들이 편안하게 찾을 수 있으면서도 맛과 특징이 뚜렷한 나만의 가게를 열고 싶다”며 “창업의 꿈을 위해 내년부터는 디저트류 데코레이션으로 활용할 수 있는 초콜릿 분야를 좀 더 집중적으로 배울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어 강씨는 “어릴 때부터 손으로 무언가를 만드는 것을 좋아해서 유튜브나 SNS에서 제과제빵 관련 정보를 많이 찾아보다 보니 자연스레 창업 계획까지 하게 됐다”며 “(이번 대회에)경험상 한 번 나가보면 좋을 것 같아 2주 동안 열심히 연습했는데, 생각지도 못 한 큰 상을 받게 돼 얼떨떨하면서도 너무 기쁘다”고 말했다.

강씨는 이날 경연대회 현장에서 가래떡 모양의 생크림 데코레이션이 눈에 띄는 케이크를 만들어 심사위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케이크 윗면 한 켠에 다양한 과일을 듬뿍 올려 화사한 색감을 살렸다.

마지막으로 강씨는 “많은 도움을 주신 대구공업대 베이커리제과제빵과 이경숙 교수님께 정말 감사드린다. 대회 준비 기간 항상 밤 늦게까지 꼼꼼히 지도해주시고 다양한 아이디어를 주셔서 큰 힘이 됐다”고 말했다. 강나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